고풍스러운 건축물이


가득한 거리에



곳곳에 전기차 충전시설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전기차를


구입하고 싶은데,


충전 시설 때문에


고민 중입니다.



이런 시설이 곳곳에


많으면 좋은데..









파리는 억지로 깨끗하지 않다는 게


곳곳에서 느꼈습니다.









세모형 건물은


세계 어느 나라에나 있네요.









예쁜 광고 판.









생 제르맹 데 프레 수도원.










이곳을 일부러 갈 생각은


없었습니다.










아침을 먹을 식당을 찾다가


식당 앞에 있길래 들렀습니다.











아니 그런데,


가볍게 볼 곳이 아니더군요.




6세기에 지어진 것이라니..



제대로 문화재입니다.
















교황님


안녕하세욤 ^^









의자가 무척 인상적입니다.











조각이나 건축이


이탈리아 유명 성당 못지 않네요.































1유로 주고


우리도 초를 모자상 앞에


놓았습니다.










한 쪽에는


소규모 예배당도 있네요.



참 예쁘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