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walk around :: "정원을 관광 상품으로 만들다니" 인공과 자연의 조화, 가든스 바이 더 베이 산책 - 2016 싱가포르 여행 27







Gardens by the Bay


정말 대단하다.


정원을 관광상품으로 만들었다.



자연 정원 곳곳에 


인공 조형물을 설치해서 재미를 더 했다.


결국 크게 봐서 식물원을


꼭 가야하는 곳으로 만들었고


나 처럼 귀 얇은 사람은


이걸 보려고 "싱가포르 가야겠다"고


결심하게 만들었다.






먼저 파노라마 샷







호텔 마리나 베이 샌즈의 객실에서 본


가든스 바이 더 베이







가든스 바이더 베이의 명소가 된


수퍼트리 그로브


Super Tree Grove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는 산책 코스








나오면 제법 멀리 보인다.








그런데 가는 길에 늪이나 


특생있는 정원이 있어서 지루하지 않다.


다만 덥다. ㅠ.ㅠ
















이런 식으로 정원들이 


오밀조밀하게 있다.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본 


가든즈 바이 더 베이



야간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본 


가든즈 바이 더 베이



주간




두 번 볼 곳은 아니지만


싱가포르에 간다면 꼭 가야할 곳이 된 것 같다.







Posted by walk around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