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햄&루꼴라 올리브 샌드위치, 

어니언 베이컨&체다치즈 파니니



어니언 베이컨&체다치즈 파니니는

스타벅스 샌드위치 중

가장 좋아하는 메뉴.




빵과 치즈의 조화로 감칠 맛이 나고

볶은 어니언에서는 묘하게도 볶은 김치 느낌이 난다.


종종 베이컨이 특유의 냄새 때문에

거슬릴 때가 있다.

익히는 정도에 따라 다른 것 같다.


사진은 그냥 치즈만 나왔네.

따뜻하고 양도 좀 된다.


거의 일주일에 이틀은 이 샌드위치로 아침을 때운다.




스타벅스 햄&루꼴라 올리브 샌드위치는

어니언 베이컨&체다치즈 파니니가 다 팔리고 없을 때

2~3번째 선택지가 되곤한다.




빵에 비해 내용물이 많아서

베어물면 내용물이 옆으로 막 나온다 ㅋ


하지만 향고 좋고

특히 토마토 때문에 건강해지는 느낌이 든다. 


가끔 먹으면 기분 전환이 된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