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에서 김건모가

대게 라면 해먹는 걸 보고

급 땡겼다.

 

목동 현대백화점에 가서

꽃게 3마리 구입.

 

2017년 12월 10일 현재

2만8천 원이었다.

(무게에 따라 가격은 약간 차이)

 

대게는 더 비싸겠지.

 

 

낙지도 사고 싶었는데,

팔지 않아서

전복을 3개 샀다.

가격은 1만1천 원.

 

이래저래 거의 4만 원짜리

라면을 먹게됐다.

 

 

 

 

끓이는 법은 간단하다.

물에 스프를 넣고 끓인다.

시원한 맛을 내려면

간장, 고추장, 된장을 티 스푼으로 하나씩.

배추나 콩나물을 넣어도 좋다.

 

물이 끓으면

꽃게를 넣는다.

7~8분 정도 익힌 후

게는 걷어낸다.

그리고 전복과 면을 넣는다.

 

면이 어느 정도 익으면

게와 함께 식탁에 내면 된다.

 

참! 물은 라면 끓일 때보다 약간 많이.

이번에는 라면은 두 개를 끓였다.

 

 

 

 

국물은 아주 시웠했고,

면을 약간 꼬들하게 익히는 데 성공해서

씹는 맛도 있었다.

 

다만 대게가 아니어서

살을 빼먹기는 쉽지 않았다.

 

그래도 알과 살이 통통해서

꽤 먹는 멋은 있었다.

 

 

 

 

 

+ Recent posts